‘제물포고 퇴학 위기’ 김구라, 한국 최고 입담꾼 되기까지



얼굴에서 광채가 났다. 웃지 않았지만 웃는 마음이 느껴졌다. 튀는 입담과 능청스러운 표정의 김구라가 아닌, 뒤늦게 딸을 본 늦둥이 아빠의 기쁨이 전염돼 왔다.”제 나이도 있고 소중하게 생긴 자식이라 아이를 열심히 키우려고 하는 생각뿐입니다.” 김구라는 “아이가 생기니까 지금보다 더 열심히 일해야겠다는 생각이 든…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