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토: Ana de Armas는 잔인한

검토: Ana de Armas는 잔인한 ‘Blonde’에서 Marilyn으로 깊이 파고 듭니다.

검토: Ana de

서울 오피 로스 앤젤레스
별에 빛나는 조수인 마릴린 먼로가 그녀에게 말하는 것은 정말 꿈이었을 것입니다. “모두가 당신에게 오른팔을 줄 것입니다!”

그리고 가슴 아픈 Ana de Armas가 주연을 맡은 Andrew Dominik의 잔혹하고

멍이 들며 종종 아름다운 “금발”에서 여러 번 할 것처럼 우리는 움츠러듭니다.

이번에는 아래의 실제 인물인 Norma Jeane이 Marilyn이 되기 위해 그녀의 오른팔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주고 있다는 것을 이미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팔이 쉽게 떨어질 것입니다. 그녀는 그녀의 몸, 온전함, 존엄성, 건강, 아마도 그녀의 영혼을 마릴린에게 주고 있습니다.

Chayse Irvin의 멋진 촬영과 함께 Dominik이 각본 및 감독한 “Blonde”가 많이 있습니다. 먼저 그것이 무엇인지 명확히 합시다.

그것은 친숙한 의미의 전기가 아닙니다. 그것은 연대순이 아니며 완전한 설명을 위한 시도도 아닙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사실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Joyce Carol Oates의 소설 “Blonde”를 기반으로 합니다.

그리고 핵심적인 성능에 관해서는 – de Armas의 헌신적이고, 두려움이 없고, 믿음의 도약 –

음, 그것은 모방이 아닙니다. 그래서 그녀의 억양에 대해 떠도는 불평, 그녀의 모국어 쿠바 억양이 가끔 엿보인다는 ​​말은 터무니없고 부적절합니다

. De Armas는 마릴린을 연기하기 위해 너무 깊이 파고들어 고대 그리스어를 말할 수 있었고 여기에서 찾은 감정적 진실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입니다.

검토: Ana de

“금발”이 야심 찬 것입니다. 때로는 너무 멀리까지 도달합니다. 그리고 종종 화려합니다.

특히 주로 흑백으로 구식 할리우드의 화려함을 전문적으로 렌더링한 장면에서

– 레드 카펫에 끝없이 터지는(총소리처럼 들리는) 플래시 전구, 팬들이 힐끔힐끔 쳐다보고

, 때로는 정욕으로 인해 얼굴이 일그러지는 그들의 얼굴. “Gentlemen Prefer Blondes”와 “The Seven Year Itch”와 같은 영화의 장면을 훌륭하게 재현했습니다.

정자가 임신을 나타내기 위해 난자를 향해 이동하거나 미래의 어머니에게 책망하는 말을 하는

태아를 보는 순간은 설득력이 떨어집니다. 여기서 미묘함은 목표가 아닙니다

. 더 어려운 질문은 캐릭터에 대한 끔찍한 착취를 표시하는 것과 그 착취에 기여하는 것 사이의 미세한 선을 포함합니다

. 많은 예술 작품이 그렇듯 이만큼 솜씨가 뛰어나도 정답은 없고 순간마다 갈림길도 다르다.

우리는 처음부터 시작합니다. 그리고 끔찍한 시작입니다

. 어린 노마 진(릴리 피셔에게 영향을 미침)은 서서히 광기에 빠지고 있는 어머니(줄리안 니콜슨, 훌륭하고 겁이 많은)와 단둘이 살고 있습니다.

그녀의 생일에 그녀의 어머니는 어린 소녀에게 그녀의 아버지였던 잘생긴 남자의 사진을 보여줍니다

. 그 소녀는 그날 이후로 그를 위해 아파할 것입니다. 그녀의 어머니와 함께하는 삶은 안전하지 않으며,

그녀가 마침내 완전한 붕괴를 겪을 때(모녀 장면은 충격적임) Norma Jeane은 곧 고아원에 가게 됩니다.

그녀를 강간하는 스튜디오 헤드와 함께 큰 오디션에 출연하는 성인 마릴린에게 플래시 앞으로 다가가십시오

. 나중에 미래의 남편인 조 디마지오(Joe DiMaggio)가 어떻게 영화를 시작하게 되었는지 물었을 때, 그녀의 마음은 강간으로 직진합니다

. 겉으로는 멍한 눈으로 “내가 발견된 것 같아”라고만 말할 것입니다.

여기서 낯선 요소 중 하나는 모든 면에서 삼인조가 된 에드워드 G 로빈슨과 찰리 채플린의 아들들과의 마릴린의 (가상의) 우정입니다.

이 무렵 그녀는 임신을 하고 스튜디오는 낙태를 주선한다. 시련이 끝나면 “Bye, Bye Baby”라는 노래가 사운드 트랙에 나옵니다

. 여러 음악 신호 중 하나입니다. (그녀가 고아원에 떨어졌을 때 “Everybody Needs a Da-Da-Daddy” 먼로의 “합창단의 여인들”). More news